演员孙艺珍携作品《经常请吃饭的姐姐》时隔5年回归荧屏,犀利的安畔锡导演执导,搭配上最近大势的男演员丁海寅,你是否已经开始期待了呢?
손예진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밀회' PD의 작정한 멜로
孙艺珍《经常请吃饭的漂亮姐姐》,《密会》PD倾情执导的爱情片
배우 손예진을 5년 만에 안방으로 돌아오게 한 작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향한 관심이 뜨겁다.
演员孙艺珍携作品《经常请吃饭的姐姐》时隔5年回归荧屏,引起了人们的热议。
JTBC 새 금토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그냥 아는 사이로 지내던 두 남녀가 사랑에 빠지면서 시작되는 진짜 연애에 대한 이야기다. '풍문으로 들었소', '밀회' 등 사회 풍자 요소가 강한 드라마로 시청자를 매료한 안판석 PD의 작품이다.
JTBC新金土电视剧《经常请吃饭的姐姐》是一部讲述两人从只是认识的关系到坠入爱河的故事,由导演了《听到传闻》,《密会》等强烈讽刺社会的电视剧而受到观众喜爱的安畔锡PD执导。
안판석 PD가 메가폰을 잡는다고 했을 때부터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도 섬세한 연출 안에 날카로운 뼈가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측은 "사회상을 꼬집는 통쾌한 풍자를 선보였던 안판석 PD의 최근작과 달리 이번에는 평범한 여자와 남자의 진짜 사랑 이야기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en
从听说安畔锡PD参与执导时起,就有人预想说《经常请吃饭的漂亮的姐姐》这部作品也会在细腻的演出里透出尖锐的骨头。但是,《经常请吃饭的漂亮的姐姐》方面表示这部作品与安畔锡PD执导的痛快讽刺社会现象的最新作品不同,专注于讲述平凡女人和男人之间真正的爱情故事。
[en]'밀회'에서는 성공을 위해 앞만 바라보고 달려온 예술재단 기획실장 오혜원과 자신의 재능을 모르고 살아온 천재 피아니스트 이선재의 음악적 교감과 애틋한 사랑을 그렸다. 두 사람의 위험하고 금지된 로맨스가 이야기의 중심을 이뤘고 그 주변에 우리나라 예술계에 뿌리박힌 비리를 사실적으로 그려냈다. 가정이 있는 여자의 일탈, 스승과 제자의 로맨스 등 금기시되는 관계마저도 빠져들게 한 안판석 PD의 감각적인 연출이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서도 돋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密会》该剧讲述的是为了追求成功只顾眼前利益的艺术财团室长吴惠媛与不知自身才能的天才钢琴家李善宰之间音乐的交流与难舍难分的爱情故事。两个人危险又充满禁忌的罗曼史是故事的中心,真实地刻画了韩国艺术界的不正之风。有夫之妇的出轨,师徒间的暧昧等被禁止的关系经安畔锡PD感性的导演,更传达人心,让人不禁对导演的新作品《经常请吃饭的的漂亮姐姐》充满期待。
극 중 손예진은 커피 전문 기업의 매장총괄팀 소속 슈퍼바이저 윤진아 역을 맡았다. 일도 사랑도 제대로 이뤄놓은 건 없다고 느끼는 공허한 30대다. 그러다가 친한 친구의 동생에게 갑자기 다른 감정을 느끼게 되는 인물이다. 영화 '덕혜옹주', '비밀은 없다' 등으로 더욱 물오른 연기력과 세밀한 감정 표현,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손예진의 안방극장 복귀를 많은 시청자가 반기고 있다.
剧中孙艺珍饰演咖啡专营业卖场负责小组的主管尹真雅一角,是一个工作上无所事事,爱情也很空虚的30代人物,后来突然对亲近朋友的弟弟产生了特别的感情。凭借电影《德惠翁主》、《没有秘密》等电影展现出精湛的演技、细腻的情感表现力和完美诠释角色的能力的孙艺珍,这次回归荧屏收到了众多观众的欢迎。
손예진은 "자극적이지 않으면서 공감할 수 있는 작품을 계속 찾고 있었는데, 이 드라마가 내가 기다리던 그런 작품이었다"며 "안판석 감독님과는 꼭 한번 작업해보고 싶었고, 감독님 특유의 섬세한 정서와 현실적이면서 공감가는 대본이 만나 어떤 작품이 탄생될지 기대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孙艺珍说道,"我一直在寻找不刺激却能让人产生共鸣的作品,这部电视剧便是我一直等待的作品,"并说道,"之前就非常想和安畔锡导演合作,导演特有的细腻的感情和现实又让人产生共鸣的剧本相遇的话,会诞生出怎样的作品我也十分期待。"
한편 손예진과 호흡을 맞출 연하남 서준희 역에는 드라마 '도깨비', '당신이 잠든 사이에',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으로 대세 반열에 오른 정해인이 물망에 올랐다.
另外,与孙艺珍合作的饰演年下男徐俊熙的丁海寅曾在电视剧《鬼怪》,《当你沉睡时》、《机智的牢房生活》等崭露头角,他的参演也引来许多关注。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는 '언터처블', '미스티' 후속으로 3월 방송 예정이다.
《经常请吃饭的漂亮姐姐》将接档《触不可及》和《朦胧》,于3月播出。
相关阅读: 2017年韩国票房力量榜单 宋康昊•孙艺珍压倒性1位 相同衣服穿出不同感觉:孙艺珍&宣美如何演绎裙装的不同风情 韩国电影《德惠翁主》热映 孙艺珍演活朝鲜最后一位王女 本翻译为沪江韩语原创,禁止转载